본문 바로가기
fashion

the forest WOMAN

클래식한 트위드 코트와 스포티한 패딩 점퍼, 글래머러스한 파이톤 재킷까지, 다이내믹한 윈터 아우터 스타일링으로 추위를 즐기는 숲속의 여인.

기사, 사진제공 | 더갤러리아

CHANEL 트위드 소재의 롱 코트, 심플한 블랙 라운드넥 니트 톱, 볼드한 로고를 새긴 니트 비니. CELINE 일자로 떨어지는 피트의 데님 팬츠. GIVENCHY 발등을 덮는 커버 디테일이 독특한 미디 부츠.

  • LOUIS VUITTON 매니시한 퍼 칼라 장식의 가죽 코트, 아이보리 셔츠와 플로럴 패턴 타이, 깔끔하고 모던한 테일러링이 돋보이는 스트라이프 다트 팬츠. MIU MIU 빈티지 무드의 페니 로퍼.

  • 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더블 브레스티드 장식의 페이크 퍼 쇼트 코트, 비대칭으로 이뤄진 오버사이즈 클립온 이어링. GUCCI 레드 터틀넥 톱.

  • BOTTEGA VENETA 메탈릭한 골드 스터드 장식의 시어링 코트, 실키한 슬리브리스 드레스, 허벅지까지 올라오는 니하이 부츠, 물방울 모양의 골드 메탈 이어링.

  • PRADA 풍성한 깃털 장식이 볼륨감을 더해주는 패딩 재킷, 삼각 로고 장식의 탱크톱, 새틴 소재 미디스커트. BALENCIAGA 메탈릭한 후프 이어링.

  • MIU MIU 퀼팅 처리한 파이톤 패턴 가죽에 탈착 가능한 몽골리안 양털 칼라로 포인트를 준 재킷, 두 개의 벨트를 장식한 파이톤 패턴의 미니스커트, 울과 캐시미어 소재를 믹스한 투톤 컬러 카디건.

  • MAX MARA 몽글몽글한 촉감이 사랑스러운 테디베어 아이콘 코트. CLUB MONACO 보디라인을 부각시키는 타이트한 니트 롱 드레스. VIVIENNE WESTWOOD 페미닌한 매력을 자아내는 진주 네크리스. GIVENCHY 만개한 꽃송이를 연상시키는 코르사주 링.